맨하탄에 영원한 소녀 현성숙권사님

주아. 이상조목사

 

목사님!

이 무더운 날씨에 어떻게 지내세요? 제가 뉴저지에 들어갈 일이 있는데 잠시 뵈요.

 

코로나 때문에 의자가 있어도 앉을 수 없는 포트리에 있는 빵집에 도착했을 때 많은 빵을 골라 담으시고 커피 1잔을 시켜서 넘겨 주시면서 “목사님! 이 책크는 후원금이고 이 현금은 조금이지만 쓰세요”

 

목회 시작하고 몇 년 후부터 올해 27년 동안 부족한 종의 교회, 선교회, 제가 사역 했었던 밀알 선교단, 그리고 지금 하고 있는 고어헤드선교회 단 한번도 쉬지 않고 후원하신 유일하신 분입니다.

 

이화여고를 졸업하고 이화여대를 졸업하신 동문들도 존경하는 현성숙권사님!

 

처음 뵐 때부터 지금까지 연세가 들어 갈수록 더 고우신 뉴욕 맨하탄에 소녀 같은 분이며, 신앙이나 가정이나 자녀들이나 주위 관계하시는 분들까지도 아름다우신 하나님께서 보내 주신 천사와 같은 분입니다.

 

수 많은 고아들을 미국에 초대할 때도 가장 먼저 제일 많은 돈을 후원해 주시고 부족한 종이 하는 우리 하나님의 복음 사업에 단 한번도 거절하지 않는 하나님 복음 사업에 신실하신 후원자입니다.

 

고어헤드 선교회!

전 세계 고아들을 위한 참으로 신비한 선교회입니다. 지금까지 18년이 지나오면서 준비 운동을 하였다면 이제 곧 올림픽에 출전하는 선수처럼 하늘 나라의 빛나는 면류관을 위하여 뛸 때 반드시 금매달을 목에 걸 수 있을 것입니다. 그 때 그 금매달을 걸어주시는 거룩하신 분께 “이 메달은 현성숙권사님에게 걸어 주세요” 라고 할 것입니다@

 

 

The eternal girl in Manhattan

JuAh. Pastor Sang C Rey

 

Pastor!

How are you doing in this hot weather? I have to go in New Jersey, so let's see you.

When I arrived at the bakery in Fort Lee NJ, where I couldn't sit even if It had a chair because of the Covit19, She picked out a lot of bread, ordered a cup of coffee, and handed it over to me. “Pastor! This check is a donation and this cash is a little, but use it.”

From a few years after I started my ministry, she is the only one who hasn’t stop of supported to the church of a shortage species for 27 years this year, the Mission, the Milal Mission, where I worked, and the Gorehead Mission, which I am currently doing.

Ms. Hyun Sung-suk who graduated from Ewha Girls' High School and alumni who graduated from Ewha Womans University respected!

From the time I first met her until now, she is like a girl in Manhattan, New York, who is more refined as she gets older, and she is like an angel from God, who is beautiful even in her faith, family, children, and people around her.

When inviting many orphans to the United States, she is the first to support the most money and is a faithful supporter for the gospel work of God who never refuses to do the gospel work of our God, who is a lacking servant.

Gorehead Mission!

It is a truly mysterious mission for orphans around the world. If 18 years have passed and I have been warming up, I will be able to wear gold medals around my neck when I am running for the shining crown of heaven like an Olympic athlete. At that time, I will say to the Lord who walks that gold month, "Please put this medal on Ms. Hyun Sung-suk."

 

(scr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