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리 엘리 라마 사막다니

(ελωι ελωι λαμα σαβαχθανι)

주아. 이상조

 

아픕니다 어디가 아픈지도 모르지만 그저 아픕니다

 

힘이 없고, 마음이 잠을 자는지 숨은 쉬는지

조용히 누워 있는 시체처럼 늘어집니다

 

간절히 올리는 기도는 너무 멀리 가서

다시 부를 수는 없지만

이미 산을 넘은 풍선처럼 돌아 오지 않습니다

하늘은 너무 멀고.

엘리 엘리 라마 사막다니

 

모든 것이 중단 된 듯 의자에 파묻고 눈을 감았습니다

 

다시 몸뚱어리를 옮겨야겠습니다

그리고 당신 앞에서 소파에 누워 잠을 자야겠습니다

깨어나면 외로움도, 무기력한 마음도,

무엇인지 모르는 아픔도 떠나가고

새로운 세계가 눈 앞에 있으면 좋겠습니다.

꿈이겠지만요

엘리 엘리 라마 사막다니"

 

Eli Eli Rama Sabachthani

JuAh. Sang C Rey

 

It hurts, I don't know where it hurts, but it just hurts

Powerless, whether the mind sleeps or breathes, it hangs like a corpse lying quietly.

An earnest prayer goes too far and cannot be called again, but it does not return like a balloon that has already crossed the mountain. The sky is too far.

Eli Eli Rama Sabachthani

I buried myself in a chair and closed my eyes as if everything had stopped

I have to move my body back

And I have to sleep on the sofa in front of you

When I wake up, I hope that the loneliness, the helpless heart, the pain of not knowing what to do will go away, and a new world will be before my eyes. It might be a dream

Eli Eli Rama Sabachthani